사이버홍보실

  • 동부한농 뉴스
  • 홍보 동영상
  • 홍보자료실

팜한농 뉴스

HOME > 사이버홍보실 > 팜한농뉴스

번호 제목 등록일
[보도자료] ‘성장엔(N)’ 비료로 마늘·양파 동해 예방 2019-01-25
[첨부] 성장엔추비 성장엔추비플러스.jpg

 

■ 흡수 빠른 질산태 비료 ‘성장엔(N)’…작물 활착과 초기 생육에 좋아
■ 미량요소 흡수 촉진해 월동 후 생육 회복에도 도움


최근 마늘 주산지인 충남 서산시 난지형 마늘밭에서 잎이 하얗게 변하고 끝이 마르는 동해가 발생, 생산량 감소가 우려되고 있다. 이번 난지형 마늘 동해는 기온 저하와 눈이 오지 않는 기상조건 때문인 것으로 파악되고 있다.


눈이 오면 보온효과가 있어 동해가 덜 발생하나, 올겨울은 전국적으로 눈 없는 날씨가 지속돼 월동작물의 동해가 많아질 것으로 예상된다. 팜한농은 마늘·양파의 동해 예방 및 월동 후 생육 회복 효과가 우수한 ‘성장엔(N)’을 추천하고 있다.


‘성장엔(N)’은 흡수가 빠른 비료로 잘 알려져 있다. ‘성장엔(N)’은 음이온인 질산태 질소를 함유하고 있어 같은 음전하를 띠는 토양에 흡착되지 않고 작물로 바로 흡수되어, 생육에 필요한 양분을 신속히 공급해준다.


일반적인 원예용 비료에 널리 쓰이는 암모니아태 질소는 양이온으로 음전하를 띠는 토양에 흡착되어 작물에 바로 흡수되지 않는다. 약 2~3주의 긴 시간에 걸쳐 미생물에 의해 질산태 질소로 변환된 후에야 작물에 흡수된다.


암모니아태 질소가 질산태 질소로 변환되는 속도는 온도가 낮을수록 더욱 느려진다. 이 때문에 저온기에 재배하는 마늘∙양파는 양분을 바로 흡수하지 못하는 경우가 발생할 수 있다. 반면, 작물이 바로 흡수할 수 있는 질산태 질소를 함유한 ‘성장엔(N)’ 비료는 작물의 양분 흡수가 빨라 저온기 작물인 마늘∙양파 재배에 안성맞춤이다.


음이온을 띠는 질산태 질소는 칼륨, 칼슘, 마그네슘, 아연, 망간 등 양이온을 띠는 다른 주요 양분 및 미량요소가 작물에 골고루 흡수되도록 돕는다. 월동 이후 작물이 필요로 하는 다양한 양분을 공급해주어 생육 회복 효과가 우수하다.


팜한농의 ‘성장엔(N)’ 시리즈는 밑거름, 웃거름 제품군이 있으며 마늘·양파 월동 후 웃거름으로는 ‘성장엔(N)추비(13-2-12+2+0.2)’와 ‘성장엔(N)추비플러스(18-2-9+2+0.3)’ 제품이 있다.

이전글 [보도자료] 팜한농 ‘19년 작물보호제 신제품 4종 출시
다음글 팜한농 ‘탐스런토마토’ 품평회 개최
프린트목록